posted by 고구마의 세상돋보기 go9ma 2012.08.13 23:22

 

 

- 1부 용역폭력 프렌들리

- 2부 공천, 거짓말 그리고 루이비통

 

 

김어준의 뉴욕타임스 2012. 08. 10. 01:19 hanitv

새누리당 공천헌금 쓰나미 

- 현기환 전 의원이 친박임을 생각하면
  공천에 박근혜 후보의 의중이 들어간 것은 아닐까? 
- 구태정치가 아직도 남아있는 슬픈 현실
- 과연 3억이 전부일까? 
  일각에선 3억은 수수료에 불가능하다는 불가능한 소설을 조심스럽게 써보기도... 
- 검찰이 소환하지도 않았는데 자진해서 부산까지가서 출두
  너무 빠르게 진행되는 수사, 올림픽기간이라는 예측가능한 타이밍

  이를 종합하면 이번 한나라당의 공천헌금 사태는 
  "축의금 내고 이름 안 쓴 경우"로 빗댈 수 있어...
- 배달사고로 수사종결이 예상되는 상황, 결국은 수사의지의 문제인가?

 


진행: 김어준 김외현 김보협 / 출연: 유신재 한겨레 사회부 기자
프로듀서: 이경주  / 기술감독: 박성영 / ST카메라: 장문진 / NLE편집: 문석진 / 연출: 이규호

 

 

 

 

김어준의 뉴욕타임스 184회 제1부.z01

 

김어준의 뉴욕타임스 184회 제1부.z02

 

김어준의 뉴욕타임스 184회 제1부.zip

 

김어준의 뉴욕타임스 184회 제2부.z01

 

김어준의 뉴욕타임스 184회 제2부.z02

 

김어준의 뉴욕타임스 184회 제2부.zip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