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고구마의 세상돋보기 go9ma 2009.12.21 12:34

이미 언론 보도로 김종민의 공익근무 '소집해제'와 동시에 '1박2일'로의 복귀가 알려졌습니다. 김종민씨는 군대 문제로 '1박2일'팀에서 빠졌고, 그 자리를 MC몽이 채웠지요.

자, 그런데 김종민씨의 '1박2일' 복귀를 두고 말이 많습니다.
왜 그럴까요?

우선 '1박2일' 원년 멤버 중엔 지상렬, 노홍철, 김종민씨가 있었습니다. 그리고 '1박2일'이 안정적으로 자리잡기 전에 이 세사람이 1박2일팀에서 빠지게 되지요. 특히 노홍철씨는 당시 바쁜 스케줄과 '1박2일'의 고생스러운 녹화일정으로 인해 스스로 나오게 됩니다.

그리고 그 자리를 김C, 이승기, MC몽씨가 대신하게 되었는데요, 문제는 이 세 사람이 '1박2일'팀에 들어가면서 대박이 났다는 겁니다.
김C는 특별히 비중있지는 않았지만 이상하게 안정적으로 팀원들과 어울리며 1박2일과 잘 맞아 떨어졌고요, 이승기는 '허당승기' 캐릭터를 만들어내며 역시 대박을 냈습니다. 거기에 MC몽 역시 은초딩과 함께 1박2일의 성공을 이끈 캐릭터입니다. 정확히 따지자면 새로 들어간 3명이 기존 멤버인 강호동, 이수근, 은지원과 궁합이 잘 맞아 떨어졌다는 것이 맞을 겁니다.

이 이야기는 곧 지상렬, 노홍철, 김종민씨가 프로그램의 재미에 크게 도움이 된 캐릭터는 아니었다는 얘기도 됩니다. 그렇다고 이 세 분이 무능력하다는 뜻은 절대 아닙니다. 어디까지나 예능이든 배우든 자신에게 맞는 프로그램이 있고, 그런 프로그램과 만났을 때 모든 것이 100%의 힘을 발휘하게 되는 것입니다. 그리고 김종민씨는 입대 전까지 '1박2일'의 상당한 재미를 책임지는 감초같은 엉뚱 캐릭터였죠. 분명 그는 입대 전에 '1박2일'에서 상당히 비중 있는 캐릭터였습니다.

그런데 김종민씨가 복귀하면 일정 부분의 방송분량을 가져가야하고, 그만큼 기존 멤버의 분량이 줄어들게 됩니다. 물론 만약 김종민씨가 기대 이상의 (입대 전에도 프로그램에서 감초같은 역할을 잘했습니다만) 역할을 해주면 다행이지만 만약 분위기에 적응 못하고 겉돈다면 프로그램의 재미를 떨어뜨릴 것이고, 이것은 시청률 하락으로 이어질 수 있겠습니다.

그리고 김종민씨가 잘해주어도 문제입니다. 김종민씨가 역할을 잘해서 재미를 터뜨려주면 그만큼 방송 분량을 가져갈테고, 그렇게 되면 다른 멤버들의 방송 분량이 줄어들게 됩니다.

제작진은 어쩌면 무한도전의 일명 '길' 효과를 기대하는지도 모르겠습니다.
하하의 군 입대 후 무한도전은 위기가 왔었지요. 그리고 전진을 투입하였으나 기대 이상의 도움을 얻지는 못했습니다. 결국 무한도전은 위기를 탈출하기 위해 길을 투입합니다. 그리고 길은 현재 '예능 천재'로 부상하며 '무한도전'의 새로운 전성기를 열어주고 있는 것입니다.

하지만 이런 효과는 무한도전 김태호 PD의 탁월한 캐릭터 선택 덕분이었습니다. 저 조차도 과연 '길'이 예능에서 긍정적인 효과를 시청자들로부터 불러올 수 있을까에 대해 의문을 가졌었지만 놀랍게도 '길'은 그 이상의 역할을 해주고 있습니다.

아마도 제작진은 무한도전의 '길'처럼 김종민씨를 통해 정체기에 들어간 '1박2일'에 윤할유를 치려 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또는 어쩔 수 없이 군대 때문에 빠질 수 밖에 없었던 김종민씨를 의리상 복귀시켜 준 것일지도 모릅니다)

이유야 어찌되었든 김종민씨는 '1박2일'에 복귀하였습니다.
그리고 과연 김종민씨가 '1박2일'의 재미에 상승 효과를 더할 수 있을런지는 지켜볼 일입니다.


저작자 표시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p tkfk fk 2009.12.21 16:12 신고  Addr  Edit/Del  Reply

    입대전 1박2일에서의 김종민씨 캐릭터는 나름 비중이 있었죠. ^^
    '어리바리 엉뚱 김종민!'
    대표적인 예로 우동을 먹느라 기차를 놓치고 그 먼거리를 택시를 잡아타고
    가선 택시비를 강호동씨에게 내달라고 했던 대범함(?) 무모함(?) ㅋㅋㅋ
    크게 걱정할 일은 없을 것 같습니다. 이수근씨의 초반 모습을 떠올리면,
    결국 다 자기 밥그릇은 찾기 마련입니다. ^^

    무한도전도 초반 길씨가 비호감 캐릭으로 등장했던 것과는 달리 지금은 스스로
    살길을 찾았죠. 하하도 그 특유의 적응력으로 잘 융합되리라 생각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