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고구마의 세상돋보기 go9ma 2013.04.14 06:39

 

- 최고다 이순신

 

출생의 비밀이긴한데 상황 설정과 인물간 갈등이 신선하고 재미있네요.

특히 고두심과 이미숙, 조정석의 연기가 좋고요, 아이유 연기도 볼만합니다.

곧 고두심이 아이유 친모가 이미숙이라는 걸 알게 되네요.

아이유는 고두심 남편이 이미숙과 외도로 낳아온 자식인데 고두심만 모름...

그리고 중간중간 코믹한 에피소드가 웃음을 줍니다. ^^

 

제목과 아이유 스캔들만 아니었음 더 크게 대박 났을 드라마...

 

 

- 백년의 유산

 

말이 필요없는 뻔한 설정의 막장 드라마란 평가를 받습니다만, 그래서 전 더 재미있더군요. 고전적인 선악 구조도 좋고요, 또 주인공 유진을 구박하던 시어머니 박원숙이 새며느리에게 신나게 당하는 것 또한 시청자들에게 쾌감을 주는 거 같습니다.

이 드라마도 중간중간 코믹한 에피소드나 조연 캐릭터가 재미를 살리고 있고요.

좀 뻔한 캐릭터에, 뻔한 에피소드지만 나름 드라마 결론이 어떻게 날지 궁금증을 가지게 하네요.

특히 배우들 연기가 아주 좋은데 (정말 명품 연기자 많이 나옴)

이번 드라마에선 유진이 '진짜' 연기자로 자리 잡는 느낌입니다. ^^

 

 

- 직장의 신

 

오오마에를 알기 때문에 솔직히 재미 없을 줄 알았는데 리메이크는 성공적이라고 봅니다. 역시 김혜수 연기 장난 아니네요. (-_-) 개인적으로 이미지는 정유미가 더 오오마에 캐릭터에 가깝지 않나 싶었는데, 아닙니다.

 

개인적으로 제목은 '계약직 미쓰김' 이 더 잘 어울리지 않았을까 싶은데요...

암튼 이상하게 빠져들게 만드는 드라마.

그리고 드라마 분위기가 전반적으로 코믹하게 흘러가기 때문에

재미 있습니다. ^^

 

 

- 금나와라 뚝딱

 

솔직히 제목부터 마음에 안 들어서 재미 없을 줄 알았는데 어라? 설정이 독특하네요?

이 드라마도 출생의 비밀인 거 같은데 원래 한지혜가 쌍둥이인 거죠? 한지혜의 1인 2역 연기가 아주 볼만 합니다. ^^

어떻게 진행될지 궁금하게 만드네요.

 

 

 

 

그나마 주말 드라마들이 선방하고 있고, 평일 드라마는 볼만한 게 '직장의 신'뿐이네요.

개인적으로 사극은 별로 좋아하지 않고요, (진짜 대장금급 아님 재미 없더군요)

 

'남자가 사랑할 때'는 지금의 시청률도 믿어지지 않고,

'내 연애의 모든 것'은 배경이 국회... (-_-) 얼마 못보고 포기했네요...

뭐 '아이리스2'는 시청률 이렇게 나올 줄 알았고요...

 

이 세 드라마의 공통점이 현실감이 떨어진다는 거...

그나마 주말드라마들은 어쨌든 뻔한 출생의 비밀이라도 현실감이 따라주니까요.

 

그리고 전 출생의 비밀이 소재라고 해도 욕 안합니다.

어차피 이미 재미있는 극적 시츄에이션은 공식화되어서 다 나와 있거든요. (-_-)

인간들이 재미있어할 큰 소재는 이미 오래 전부터 정해져 있다는 거죠.

그 중에 하나가 바로 출생의 비밀입니다.

그리고 세부적으로 그 큰 소재를 어떻게 설정하고 적용하느냐에 따라 다른 이야기가 나오는 거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