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고구마의 세상돋보기 go9ma 2009.07.09 03:53

박명수씨가 A형 간염으로 입원했다는 소식을 전하면서 모 프로그램 MC 둘이 웃었다하여 말이 많았다. 우리에게 항상 웃음만 전해주던 박명수씨인데 그런 분이 아프다하니 엉뚱한 이미지가 떠올랐는지 아무튼 그랬단다.
이 이야기를 들은 박명수씨 기분은 어땠을까? 어쩌면 자신이 아프다는 기사만으로 사람들에게 웃음을 주었으니 그 또한 기쁘다고 말하려나? 어느 직업정신이 투철한 코미디언은 죽어서도 사람들을 웃게 만들었다고 한다.

아무튼, 중요한 것은 그 얘기가 아니고...
사실 박명수씨가 걸렸다는 A형간염이라는 것이 결코 웃고 넘길 일만은 아니라는 것이다.

A형 간염은 바이러스로 전염되기 때문에 마치 감기처럼 아주 빠르게 전염된다. 그리고 이 A형 간염은 정확히 말해 치료약이 없다. 그저 잘 먹고 편히 쉬면서 의사의처방에 따라 지내며 빨리 회복하길 바라는 것이 전부다.

문제는 아주 청결해진 시대를 지나오면서 지금의 2~30대 젊은 층에겐 면역력이 없어서 쉽게 전염된다는 사실이다. 실제로 현재 A형 간염은 2~30대 사이에서 빠르게 전염되고 있다.

A형 간염은 결코 우습게 넘길 일은 아니다. 만약 잘못되는 날엔 사망에도 이를 수 있는 아주 심각한 질환이다.

그런 A형 간염이 박명수씨까지 입원하게 만들었다.
결코 남 얘기가 아니다.


전염 예방을 위해 손을 깨끗이 씻고, 전염되지 않도록 집단생활을 하는 분들은 예방을 위해 평소 위생관리를 철저히 하시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thezle 2009.07.11 09:58 신고  Addr  Edit/Del  Reply

    안녕하세요 !
    좋은 정보 공유하고 싶어 왔어요 ㅎㅎ

    ok캐쉬백에서 무료 쿠폰 줘서 해봤는데
    다른사람과의 관계 알려주기도 하고,
    재밌네요! ㅎㅎ

    한번 해보세요~ ㅋ


티스토리 툴바